[선수選手] 시리즈 루이스 해밀턴 편 출간
2024/05/23 11:09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F1 역대 최다승의 전설 ‘루이스 해밀턴’ 일대기 조명

11.jpg

[카앤스포츠=방영재] 세계 최고의 모터스포츠 이벤트인 F1 그랑프리를 대표하는 스타 루이스 해밀턴의 일대기를 다룬 책이 국내에서 만들어졌다. 

 

시대를 대표하는 각 분야 스포츠 스타 한 명을 깊이 있게 탐구하고, 스타일리시하게 표현하여 ‘보는 책’을 넘어 ‘소장하고 싶은 책’을 만들어온 [선수選手]의 발행사 브레인스토어가 시리즈 최초로 모터스포츠 선수인 루이스 해밀턴편을 최근 출간했다. 


자동차경주를 상징하는 F1은 관중 및 시청자 동원력, 경제 규모 등에서 세계 3대 스포츠 이벤트로 불리는 글로벌 인기 대회다. 입장권 가격이 20만원~100만원에 달하는 고가임에도 연간 400여만명의 구름 관중이 몰리고, 150개국 이상에 방송 중계되어 연 15억명이 이 대회를 시청한다. 


세계 전 대륙을 무대로 열리는 글로벌 리그이지만, 시즌에 출전하는 선수는 단 20명으로 제한되어 있다. 세계 80억 인구 중 바늘 구멍을 뚫은 극소수의 특별한 재능을 가진 이들이 무대에 올라 F1카의 운전대를 잡을 수 있다. 무려 4억 분의 1. 즉 0.00000025%의 확률이다. 이에 비하면, 로또 복권 1등 당첨 확률은 제법 가능성 있고 현실감 있는 수치로 다가올 정도다. 로또 복권 1등에 당첨될 확률은 F1 레이서가 될 확률보다 50배가량 높다. F1이라는 세계에 입성했다는 것만으로도 세계의, 세기의 천재라고 칭하는 것이 과언이 아니라는 얘기다.


루이스 해밀턴은 이들 사이에서도 군계일학의 존재다. 그는 지난 74년 F1 역사를 통틀어 가장 많은 승리와 가장 많은 타이틀을 가져갔다. 개인통산 103승, 105 폴포지션(예선 1위), 197 포디엄 진입(3위내 입상) 등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역대 최고의 기록들이다. 무엇보다 수많은 모터스포츠 선수들이 일생 한 번도 다가가기 힘든 월드 챔피언 타이틀을 일곱번이나 차지한 불세출의 승부사이다. 이는 F1의 전설 미하엘 슈마허와 동률로, 현역 선수의 지위에서 종목을 대표하는 전설과 어깨를 나란히 한 위업이다. ‘살아 있는 전설’이라는 뻔한 수식 외에 더 적확한 표현을 찾기 어려운 것이 바로 루이스 해밀턴이다.


『루이스 해밀턴 - 선수 16』은 정상으로 달려간 선수로서의 일대기는 물론 ‘인간 루이스’의 일면을 엿볼 수 있는 개인사까지 두루 다루었다. 


책은 카트를 타던 유소년기 해밀턴의 이야기를 시작으로 맥라렌팀에서 F1에 데뷔, 당시 기준 역대 최연소 월드 챔피언에 오른 뒤 메르세데스에서 본격적 전성기를 맞이하는 커리어의 흐름을 시간순으로 따라간다. 2025년 페라리 이적을 결정하며 제2의 삶에 도전하기 직전까지의 일생 전편이 일목요연하게 집약된 것이다.


이 사이사이 F1이 가진 특질과 진기한 지식들을 당시 상황과 연결해 전달하는 구성으로 독자들이 자연스럽게 스포츠에 대한 이해를 높일 수 있게 했다. 저자는 이 과정에서 해밀턴의 존재감이 드러난 인생 레이스 베스트10, 경주차 성능과 선수 능력 간의 상관관계, 라이벌과의 치열한 심리전, 리그의 정치적 격동, 대 선배 슈마허와의 비교 등 입체적 정보를 책 속에 녹였다. 결과적으로 한 선수의 이야기를 넘어 F1의 최근 17년 역사를 되짚어 볼 기회가 주어졌다. 


이 책의 저자는 저널리스트 및 TV 해설가로 활약하다 대한자동차경주협회 사무국장을 역임한 김재호이다. 한국 최초 F1 그랑프리 유치의 주역 중 하나로 활약한 그는 국내에서 아직 자동차경주가 생소했던 1993년부터 모터스포츠를 대중에게 소개하는 데 앞장서 왔다. 브레인스토어 편집부는 루이스 해밀턴을 주인공으로 하는 선수 시리즈 신작을 함께 작업할 저자로 그를 가장 먼저 떠올렸다.


김재호 저자는 “해밀턴은 전통적 모터스포츠 팬과 새로 유입된 팬들을 모두 관통할 수 있는 이 시대 가장 아이코닉한 드라이버”라며 “그는 17년간의 놀라울 만큼 성공적 커리어를 유지하면서 경주차 파일럿에 요구되는 정밀한 드라이빙 테크닉과 한 인간으로서 매력을 모두 보여주며 급변하는 시대 흐름을 대변했다”고 평했다. 


새 책은 F1 드라이버의 일생을 다룬 국내 최초의 출판물이라는 점, 최근 인기가 급상승 중인 F1과 모터스포츠를 정면으로 다룬 다는 점 등에서 팬들의 관심을 모을 것으로 기대된다. 브레인스토어는 앞서 리오넬 메시(축구), 라파엘 나달(테니스), 오타니 쇼헤이(야구) 등 인기 프로 종목 스타의 전기를 발행해 왔다. 

 

이 시리즈의 최신 16편으로 발행된 새 책은 전국 주요 서점 및 온라인에서 구입할 수 있다.  


[ 방영재 tatou@naver.com ]
방영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carnsports@naver.com
자동차 관련 모든 뉴스가 있는 곳 - 카앤스포츠(www.carnsports.com) - copyright ⓒ 자동차 관련 모든 뉴스가 있는 곳 - 카앤스포츠.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제호 : 카앤스포츠 |  사업자명 : 카앤 
    주소/전화 :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현암로 54길 / 070-7787-8887 / 010-8875-7101(방영재)
    사업자등록번호 : 142-09-24518 | 설립일 : 2014년 05월 01일
    등록번호 : 경기, 아52429 | 등록일 : 2019년 12월 18일  
    대표이사/발행인 : 김연수  | 편집인 : 방영재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연수 | 기사배열책임자: 방영재
    E-메일 : carnsports@naver.com | tatou@naver.com
    Copyright ⓒ 2022 carnsports.com All right reserved.
    카앤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복제 및 복사배포를 금지합니다.

    카앤스포츠는 『신문 등의 진흥에 관한 법률』(2010.2.1 시행) 제 39조에 의거하여 기사배열의 기본방침과 기사배열 책임자를 공개하고 있습니다.
    카앤스포츠의 기사배열 기본방침은 다음과 같습니다.
    * 국내외 모터스포츠, 자동차 관련 뉴스 및 레저스포츠의 주요 뉴스를 신속하게 제공하겠습니다.
    * 상업성의 단순 홍보, 선정적이거나 사행심을 조장하는 기사를 다루지 않겠습니다.
    * 정보선택과 제공에서 이해관계가 얽히 정치적, 상업적 압력에 흔들리지 않겠습니다.
    * 개인의 인격과 명예, 초상권을 침해하지 않겠습니다.
    자동차 관련 모든 뉴스가 있는 곳 - 카앤스포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