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2023 사빅 베를린 E-PRIX' 대회 성공리에 마쳐
2023/04/25 14:00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2.jpg

[카앤스포츠=자동차뉴스팀] 한국타이어가 ‘ABB FIA 포뮬러 E 월드 챔피언십(ABB FIA Formula E World Championship, 이하 포뮬러 E)'의 ‘2023 사빅 베를린 E-PRIX(2023 SABIC BERLIN E-PRIX)’ 경기가 성공리에 막을 내렸다.


지난 4월 22일과 23일(현지시간) 이틀간 열린 이번 경기는 포뮬러 E 시즌9의 첫 유럽 대회이자 베를린에서 열리는 아홉 번째 대회로 7∙8 라운드 더블헤더(Double Header, 두 라운드의 경기를 한 주 안에 펼치는 방식) 형태로 치러졌다.

 

1.jpg

대회에 참여한 드라이버들은 대회 공식 타이어인 ‘아이온(iON)’을 장착하고 경기 내내 박진감 넘치는 경기를 선보였다. 다소 거친 슬라브 콘크리트 노면과 더불어 비로 인해 노면 마찰력이 낮아진 까다로운 경기 조건에서도 뛰어난 접지력과 핸들링 등 일관된 퍼포먼스로 드라이버들의 안정적인 경기 운영을 지원했다.


치열한 접전 끝에 7라운드와 8라운드 대회 우승은 각각 재규어 TCS RACING(JAGUAR TCS RACING)’의 미치 에반스(Mitch Evans), 인비젼 레이싱(ENVISION RACING)의 닉 캐시디(Nick Cassidy)에게 돌아갔다. 

특히 7라운드에서는 마세라티 MSG 레이싱(MASERATI MSG RACING) 소속 막시밀리안 귄터(Maximilian Günther)가 3위의 성적을 거두며 마세라티팀도 시즌 첫 포디엄에 올랐다.


8라운드에서 시즌 첫 우승을 거머쥔 닉 캐시디는 “경기 내내 밀고 나가며 우승까지 차지할 수 있었던 건 한국타이어 아이온의 뛰어난 일관성 덕분이었다”라고 우승 소감을 밝혔다. 그는 지난 4라운드부터 3회 연속 시상대에 서며 좋은 컨디션을 보여왔었다.


현재 포뮬러 E 시즌9이 반환점을 돈 가운데, 경기를 거듭할수록 치열한 접전이 펼쳐지며 우승 향방이 미궁 속에 빠졌다. 지난 대회인 6라운드까지 1위를 달리던 태그호이어 포르쉐 포뮬러 E 팀(TAG HEUER PORSCHE FORMULA E TEAM) 소속 파스칼 베를라인(Pascal Wehrlein)을 2위 닉 캐시디가 승점 4점 차이로 바짝 따라붙으며 초접전을 벌이고 있다. 1위와 같은 포르쉐 99X 일렉트릭 젠3(Porsche 99X Electric Gen3)을 공유하는 아발란체 안드레티 포뮬러 E(AVALANCHE ANDRETTI FORMULA E)’소속 제이크 데니스(Jake Dennis)는 종합 2위에서 4위로 순위를 옮겼다.


태그호이어 포르쉐 포뮬러 E 팀이 168점으로 종합 팀 순위 1위를 이어가는 가운데 인비젼 레이싱이 153점, 재규어 TCS RACING이 138점으로 뒤를 바짝 추격하고 있다. 특히, 재규어 파워트레인을 공유하는 팀들이 6라운드에서 포디엄을 장악한 것을 시작으로 7라운드 1·2위, 8라운드에서도 1위를 차지하며 좋은 성적을 보이고 있다.


한편, 포뮬러 E는 이번 대회가 치러진 직후인 4월 24일(현지시간) 루키 테스트를 진행했다. 포뮬러 E 경험이 전혀 없는 드라이버도 참여해 포뮬러 E 레이싱 차량과 아이온의 성능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기회가 주어졌다. 현재 대회에서 활약 중인 닉 캐시디, 제이크 휴즈(Jake Hughes), 사샤 페네스트라즈(Sacha Fenestraz) 등도 루키 테스트를 통해 발굴돼 포뮬러 E 드라이버로 성장한 바 있다. 


[ 자동차뉴스팀 carnsports@naver.com ]
자동차뉴스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carnsports@naver.com
자동차 관련 모든 뉴스가 있는 곳 - 카앤스포츠(www.carnsports.com) - copyright ⓒ 자동차 관련 모든 뉴스가 있는 곳 - 카앤스포츠.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제호 : 카앤스포츠 |  사업자명 : 카앤 
    주소/전화 :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현암로 54길 / 070-7787-8887 / 010-8875-7101(방영재)
    사업자등록번호 : 142-09-24518 | 설립일 : 2014년 05월 01일
    등록번호 : 경기, 아52429 | 등록일 : 2019년 12월 18일  
    대표이사/발행인 : 김연수  | 편집인 : 방영재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연수 | 기사배열책임자: 방영재
    E-메일 : carnsports@naver.com | tatou@naver.com
    Copyright ⓒ 2022 carnsports.com All right reserved.
    카앤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복제 및 복사배포를 금지합니다.

    카앤스포츠는 『신문 등의 진흥에 관한 법률』(2010.2.1 시행) 제 39조에 의거하여 기사배열의 기본방침과 기사배열 책임자를 공개하고 있습니다.
    카앤스포츠의 기사배열 기본방침은 다음과 같습니다.
    * 국내외 모터스포츠, 자동차 관련 뉴스 및 레저스포츠의 주요 뉴스를 신속하게 제공하겠습니다.
    * 상업성의 단순 홍보, 선정적이거나 사행심을 조장하는 기사를 다루지 않겠습니다.
    * 정보선택과 제공에서 이해관계가 얽히 정치적, 상업적 압력에 흔들리지 않겠습니다.
    * 개인의 인격과 명예, 초상권을 침해하지 않겠습니다.
    자동차 관련 모든 뉴스가 있는 곳 - 카앤스포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