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 AG, 카이엔 터보 GT(Cayenne Turbo GT) 공개
2021/06/30 09:34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1.jpg

[카앤스포츠=자동차뉴스팀] 포르쉐 AG(Dr. Ing. h.c. F. Porsche AG)가 새로운 고성능 SUV 모델 ‘카이엔 터보 GT(Cayenne Turbo GT)’를 자사 프리미엄 SUV 세그먼트에 추가하며, 독보적인 DNA를 자랑하는 카이엔의 제품 포트폴리오를 더욱 확대한다.

 

극대화된 성능과 핸들링을 갖춘 ‘카이엔 터보 GT’는 탁월한 드라이빙 다이내믹은 물론, 일상적인 사용성까지 결합한 모델이다. 카이엔 터보 쿠페보다 92마력(PS) 높은 최고출력 650마력(PS)의 4 리터 바이 터보 V8 엔진은 최상의 주행 성능을 보장한다. 최대토크는 이전 모델보다 8.1kg∙m 증가한 86.7kg∙m이며, 정지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하는데 0.6초 단축된 단 3.3초가 소요된다. 최고속도는 14km/h 증가한 300km/h에 달한다.

 

스포티한 성능의 4인승 쿠페 모델 ‘카이엔 터보 GT’는 특별 개발된 퍼포먼스 타이어와 모든 이용 가능한 섀시 시스템을 기본사양으로 제공한다. 파워트레인과 섀시 역시 카이엔 터보 GT에 맞춰 특별 조정한 고유의 셋업으로, 뛰어난 레이스 트랙 성능과 함께 차량 전반에 걸쳐 조화로운 콘셉트를 완성했다. 포르쉐 테스트 드라이버 라스 케른은 카이엔 터보 GT와 함께 총 길이 20.832km에 달하는 뉘르부르크링 노르트슐라이페 서킷을 7분 38.9초에 주파해 SUV 부문 공식 신기록을 세우며 강력한 성능을 입증한 바 있다.

 

카이엔 터보 쿠페에 비해 카이엔 터보 GT는 최대 17mm 더 낮다. 이에 기반해, 패시브 섀시 요소와 액티브 제어 시스템을 핸들링 및 성능에 맞춰 재설계 및 최적화해 완벽한 상호 작용을 보장한다. 3 챔버 에어 서스펜션의 강성은 최대 15퍼센트 증가했으며, 포르쉐 액티브 서스펜션 매니지먼트(PASM)의 댐퍼 특성과 파워 스티어링 플러스(Power Steering Plus) 및 리어 액슬 스티어링도 조정 적용되었다. 포르쉐 다이내믹 섀시 컨트롤(PDCC) 액티브 롤 스태빌라이제이션 시스템은 이제 성능 지향적인 제어 소프트웨어와 함께 작동한다. 결과적으로, ‘카이엔 터보 GT’는 고속의 코너링 구간에서도 더 정확한 턴-인 동작을 보여줄 뿐 아니라, 롤 스태빌리티와 접지력도 더욱 향상되었다. 포르쉐 토크 백터링(Porsche Torque Vectoring) 시스템은 더 높은 토크 바이어스(torque bias) 비율을 제공하며, 최적화된 프런트 액슬은 핸들링을 향상시킨다.

 

프런트 휠은 터보 쿠페에 비해 1 인치 더 넓고, 네거티브 캠버는 0.45도 늘어나 터보 GT 모델을 위해 특별 개발된 22인치 피렐리 P 제로 코르사(Pirelli P Zero Corsa) 퍼포먼스 타이어의 접지 면적을 더 증가시킨다. 기본 사양의 포르쉐 세라믹 컴포지트 브레이크(PCCB) 시스템은 차량의 제동력을 보장한다.

 

‘카이엔 터보 GT’ 올해 말 국내 출시 예정으로 판매 가격은 2억 3,410만원(부가세 포함)이다. 모든 제원 및 옵션 정보는 국가 별로 상이하다.

 

3.jpg

 

더 빠르게 변속하는 팁트로닉 S 및 티타늄 스포츠 배기 시스템
 카이엔 터보 GT의 바이터보 엔진은 현재 포르쉐에서 가장 강력한 8기통 유닛이다. 특히, 크랭크축 드라이브, 터보차저, 연료 직분사, 흡기 시스템 및 인터쿨러 영역이 광범위하게 개선되었다. 터보 GT의 V8 엔진은 크랭크축, 커넥팅 로드, 피스톤, 타이밍 체인 드라이브 및 비틀림 진동 댐퍼와 같은 핵심적인 요소들이 터보 쿠페의 V8엔진과 차별화된다. 이 같은 구성 요소는 출력이 650마력(PS)으로 증가하면서, 더 높아진 최대 부하와 향상된 주행 역학을 위해 설계되었다. 더 빠르게 변속하는 8단 팁트로닉 S(Tiptronic S)와 포르쉐 트랙션 매니지먼트(PTM) 시스템 역시 조정되었으며, 트랜스퍼 케이스를 위해 추가 워터쿨링을 제공한다. 중앙에 테일 파이프가 장착된 기본 사양의 스포츠 배기 시스템은 카이엔 터보 GT만의 고유한 특징이다. 리어 사일런서를 포함한 배기 시스템은 가볍고 열에 강한 티타늄으로 제작되며, 센터 사일런서를 생략해 더욱 경량화되었다.

 

스포티한 첨단 장비, 카본 소재 외관과 알칸타라 인테리어
 새로운 아틱 그레이(Arctic Grey) 컬러를 옵션으로 제공하는 카이엔 터보 GT는 진보적인 디자인의 뛰어난 특징들로 탁월한 역동성을 강조한다. 시선을 사로잡는 스포일러 립이 적용된 GT 전용 프런트 에이프런과 더 넓어진 측면 쿨링 에어 인테이크가 독특한 전면 디자인을 완성한다. 네오다임(Neodyme) 컬러의 22 인치 GT 디자인 휠, 윤곽이 뚜렷한 카본 루프 그리고 블랙 컬러의 휠 아치는 측면 디자인을 강조한다. 루프 스포일러의 카본 사이드 플레이트는 GT 모델 전용이며, 확장 가능한 리어 스포일러 립은 터보 모델보다 25mm 더 넓어져 최고속도에서 다운포스를 최대 40kg까지 증가시킨다. 후면 디자인은 카본으로 제작된 디퓨저 패널로 마무리된다.

 

 

2.jpg

 

터보 GT에서 처음 선보이는 카이엔을 위한 새로운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카이엔 터보 GT’의 스포티한 특성은 기본 사양의 첨단 장비들과 확장된 알칸타라 인테리어를 통해 더욱 강조된다. 8방향 조절 가능한 프런트 스포츠 시트와 스포츠 리어 시트 시스템을 기본 사양으로 제공하며, 네오다임 또는 아틱 그레이 컬러 적용이 가능한 타공 처리된 GT 전용 알칸타라 시트 센터 패널, 그리고 헤드레스트의 ‘터보GT’ 레터링을 함께 제공한다. 전형적인 포르쉐 스포츠카처럼 다기능 스포츠 스티어링 휠에는 12시 방향에 옐로우 컬러 포인트가 적용된다. 트림에 따라 엑센트 스트립은 매트 블랙으로 마감된다.

 

향상된 성능, 새로운 사용자 인터페이스, 카이엔의 새로운 작동 방식을 갖춘 차세대 포르쉐 커뮤니케이션 매니지먼트(PCM) 시스템이 카이엔 터보 GT에 탑재된다. PCM 6.0은 이전과 마찬가지로 애플 카플레이(Apple CarPlay) 지원은 물론, 애플 뮤직과 애플 팟캐스트를 유기적으로 완벽하게 통합시켰다. 포르쉐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은 안드로이드 오토(Android Auto)를 포함한다.

[ 자동차뉴스팀 carnsports@naver.com ]
자동차뉴스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carnsports@naver.com
자동차 관련 모든 뉴스가 있는 곳 - 카앤스포츠(www.carnsports.com) - copyright ⓒ 자동차 관련 모든 뉴스가 있는 곳 - 카앤스포츠.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제호 : 카앤스포츠 |  사업자명 : 카앤 
    주소/전화 :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현암로 54길 / 070-7787-8887 / 010-8875-7101(방영재)
    사업자등록번호 : 142-09-24518 | 설립일 : 2014년 05월 01일
    등록번호 : 경기, 아52429 | 등록일 : 2019년 12월 18일
    대표이사/발행인 : 김연수  | 편집인 : 방영재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연수 | 기사배열책임자: 방영재
    E-메일 : carnsports@naver.com | tatou@naver.com
    Copyright ⓒ 2021 carnsports.com All right reserved.
    카앤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복제 및 복사배포를 금지합니다.

    카앤스포츠는 『신문 등의 진흥에 관한 법률』(2010.2.1 시행) 제 39조에 의거하여 기사배열의 기본방침과 기사배열 책임자를 공개하고 있습니다.
    카앤스포츠의 기사배열 기본방침은 다음과 같습니다.
    * 국내외 모터스포츠, 자동차 관련 뉴스 및 레저스포츠의 주요 뉴스를 신속하게 제공하겠습니다.
    * 상업성의 단순 홍보, 선정적이거나 사행심을 조장하는 기사를 다루지 않겠습니다.
    * 정보선택과 제공에서 이해관계가 얽히 정치적, 상업적 압력에 흔들리지 않겠습니다.
    * 개인의 인격과 명예, 초상권을 침해하지 않겠습니다.
    자동차 관련 모든 뉴스가 있는 곳 - 카앤스포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