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탑

실시간 슈퍼레이스기사
더 빨라진 S6000, 21시즌 명승부 예고 2021/04/29 10:22
[카앤스포츠=방영재] 4월 28일,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진행된 2021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1차 오피셜 테스트는 시즌 개막전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기 충분했다. 오전에 진행된 …
슈퍼레이스, 캐딜락 CT4 클래스를 신설 2021/03/10 11:07
[카앤스포츠=방영재] 2021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에서는 캐딜락 CT4 클래스를 신설하고 차량을 경주차로 변신 시켜줄 지원책과 드라이버의 실력을 향상 시켜줄 전문적 프로그램이 마련하여 더욱 풍성…
신규 클래스 추가, 규정 개정등으로 슈퍼레이스 새 시즌 기대 2021/03/10 10:44
[카앤스포츠=방영재] 2021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이 새로운 시즌을 위한 준비를 차곡차곡 해나가고 있다. 모터스포츠 팬들에게 더욱 흥미롭고 긴장감 있는 레이스를 선사하기 위해, 관전의 즐거움을 …
2021년도 역시 CJ대한통운과 슈퍼레이스의 동행 이어진다 2021/01/18 09:42
[카앤스포츠=방영재]CJ대한통운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과 동행을 이어간다. CJ대한통운이 대회 타이틀 스폰서로 참여하면서2021년에도 변함없이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의 이름으로 기운 넘치는 레이스…
슈퍼레이스 2021 시즌 일정 발표 2020/12/03 10:08
[카앤스포츠=자동차뉴스팀]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이 2021년의 일정을 발표했다. 새 시즌의 레이스는 5개월여에 걸친 총 8라운드의 일정이다. 2021년 새로운 시즌은 5월에 시작된다. 5월 16일 …
정의철 4년만에 S6000 챔피언 복귀 2020/11/29 18:41
[카앤스포츠=방영재] 엑스타레이싱의 정의철이 2020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슈퍼 6000클래스 최고의 드라이버가 됐다. 마지막 경기에서 포디움에 오르며 시즌 종합 우승을 차지했다. 그의 소속팀 엑스…
[SR 7R] 노동기 우승으로 시즌 포인트 1위로 껑충, 이제 챔피 2020/11/28 18:10
[카앤스포츠=방영재] 엑스타레이싱의 노동기가 2020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종합우승 판도를 뒤바꿔놨다. 노동기는 28일 경기도 용인시의 에버랜드스피드웨이(4.346km)에서 열린 대회 7라운드 슈퍼 60…
슈퍼레이스 챔피언 후보들, 연습주행에서 엿보인 신중한 탐색 2020/11/28 12:02
[카앤스포츠=자동차뉴스팀] 2020 CJ 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이 올 시즌 마지막 일정에 다다랐다. 28일과 29일 용인에 위치한 에버랜드스피드웨이에서 열리는 7라운드와 8라운드 경기에서 2020 시즌의 챔…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제호 : 카앤스포츠 |  사업자명 : 카앤 
    주소/전화 :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현암로 54길 / 070-7787-8887 / 010-8875-7101(방영재)
    사업자등록번호 : 142-09-24518 | 설립일 : 2014년 05월 01일
    등록번호 : 경기, 아52429 | 등록일 : 2019년 12월 18일  
    대표이사/발행인 : 김연수  | 편집인 : 방영재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연수 | 기사배열책임자: 방영재
    E-메일 : carnsports@naver.com | tatou@naver.com
    Copyright ⓒ 2022 carnsports.com All right reserved.
    카앤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복제 및 복사배포를 금지합니다.

    카앤스포츠는 『신문 등의 진흥에 관한 법률』(2010.2.1 시행) 제 39조에 의거하여 기사배열의 기본방침과 기사배열 책임자를 공개하고 있습니다.
    카앤스포츠의 기사배열 기본방침은 다음과 같습니다.
    * 국내외 모터스포츠, 자동차 관련 뉴스 및 레저스포츠의 주요 뉴스를 신속하게 제공하겠습니다.
    * 상업성의 단순 홍보, 선정적이거나 사행심을 조장하는 기사를 다루지 않겠습니다.
    * 정보선택과 제공에서 이해관계가 얽히 정치적, 상업적 압력에 흔들리지 않겠습니다.
    * 개인의 인격과 명예, 초상권을 침해하지 않겠습니다.
    자동차 관련 모든 뉴스가 있는 곳 - 카앤스포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